티스토리 뷰

독서/소설

어린 왕자

장혜철 2013.10.21 14:44

 


어린왕자

저자
#{for:author::2}, 어린왕자#{/for:author} 지음
출판사
김&정 | 2006-07-25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순수한 영혼을 지닌 어린왕자의 이야기를 삽화와 함께 담은 생텍쥐...
가격비교

 화자는 어릴 때 코끼리를 삼킨 보아 뱀 그림을 그렸지만, 어린 왕자를 제외한 모든 사람들은 그것을 모자라고 생각하였다. 어린 왕자는 자신이 사하라 사막에 떨어지기 전에 일어난 일을 그에게 말해주었다. 그는 사하라 사막에 떨어지기 전에 여러 곳을 여행하였다. 그는 여행을 하면서 왕, 허영심으로 가득 찬 남자, 술꾼, 가로등을 켜는 사람, 탐험가 등을 만났다. 나는 탐험가를 제외한 다른 사람들은 모두 잘못된 인생을 살고 있다고 생각한다. 탐험가를 제외한 모든 사람들은 별로 중요하지 않은 일에 집착한다. 그들에게 있어서 그 일이 자신에게 중요할 수 있지만, 왕은 다스릴 사람도 없는데 다스린다는 것은 시간낭비이며, 남에게 칭찬 받기를 좋아하는 허영심으로 가득 찬 남자는 남에게 칭찬 받기를 기다리는 것보다, 남을 기쁘게 할 수 있는 일을 하는 것이 더 좋을 것이며, 술꾼은 자신이 술을 먹는 것을 부끄럽게 여기지만, 그 부끄러움을 잊기 위해 술을 먹는다는 것은 모순된 행동이다. 또한, 가로등을 켜는 사람은 자신이 잠을 자고 싶지만, 자신이 살고있는 행성의 1일이 1분이여서 잠도 자지 못하고 계속해서 불을 켜고 끄는 일을 반복하느니 어떻게 하면 잠을 잘 수 있을까를 연구하는 편이 더 좋을 것 같다. 탐험가는 자신이 궁금한 것을 끊임없는 연구를 통해 알아간다. 자신이 궁금한 점을 자신이 연구하여 알아가는 것은 자신에게 도움이 될 뿐더러, 남에게도 도움이 되는 행동이기 때문이다. 나머지 사람들과 같이 쓸데없는 일을 하는 것보다는 탐험가처럼 의미있는 일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독서 > 소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피카소는 미쳤다-누가 상을 탈 것인가를 평가하기  (0) 2013.10.28
아홉살 인생-뒷 이야기 이어쓰기  (0) 2013.10.27
합체  (0) 2013.10.21
유진과 유진  (0) 2013.10.21
어린 왕자  (0) 2013.10.21
폰더 씨의 위대한 하루  (0) 2013.10.21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