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 지스타 2014 파워블로거 장혜철입니다.

21일 금요일, 면접 시험을 끝내고 지스타를 관람하였는데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21일 금요일에 관람한 부스 중에서

일본 최대의 전자기업, 소니의 부스에 대하여 포스팅하려고 합니다.



올해 소니의 주력 아이템은 플레이스테이션4 이였지만,

플레이스테이션 외에도 소니의 주력 사업인 카메라 분야의 미러리스 카메라를 전시하였습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52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5.3 | 0.00 EV | 40.0mm | ISO-220 | Flash did not fire | 2014:11:21 16:45:06



소니 미러리스의 보급기인 알파5100와 중급기인 알파6000에 대해 포스팅 하였는데요.


이번에는 소니의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인 a7r을 시연해 보았습니다.



먼저 디자인부터 살펴보겠습니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렌즈 마운트 부분인데요.

마운트부분에는 35mm 사이즈의 풀프레임 이미지 센서를 탑재하였다는 문구를 넣어

소니 a7r이 풀프레임 미러리스라는 것을 강조해 주고 있습니다.

알파6000에서는 왼쪽 상단부에 위치한 뷰파인더가 중앙으로 옮겨왔습니다.

뷰파인더 위치가 옮겨졌지만, 큰 이점은 없는 것 같습니다.



역시 전자식 뷰파인더를 채용하였고, 알파6000의 뷰파인더와는 달리, 뷰파인더의 픽셀이 하나하나 보이지는 않았습니다.

해상도가 높아지긴 했지만, 아직 오랫동안 사용하면 눈이 피로해 졌습니다.

저의 경우 10분이 지나니까 슬슬 눈이 아파오기 시작하더라고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52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5.6 | 0.00 EV | 52.0mm | ISO-360 | Flash did not fire | 2014:11:21 16:45:00



소니 풀프레임 미러리스 a7r은 미러리스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의 조작 편의성을 갖추고 있었습니다.

모드다이얼은 물론, 전면과 후면에 컨트롤 다이얼을 각각 배치해 두었으며

노출보정다이얼까지 배치하여 빠른 조작이 가능합니다.

왠만한 고급형 DSLR이랑 맞먹는 수준이네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52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5.6 | 0.00 EV | 55.0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 2014:11:21 16:45:39



제가 사용해 본 제품에는 표준 줌렌즈가 아닌

35mm의 화각에다가 F2.8의 고정 조리개 값을 가지는 광각 단렌즈가 마운트되어 있었습니다.

모델명은 SEL35F28Z로써 소니의 최고급 렌즈인 칼자이스 렌즈입니다.

풀 명칭은 Carl Zeiss Sonnar T* FE 35mm F2.8 ZA 입니다.



NIKON CORPORATION | NIKON D5200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0sec | F/5.6 | 0.00 EV | 55.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 2014:11:21 16:48:05



알파 6000과 마찬가지로, 틸트 디스플레이가 적용되어 하이앵글과 로우앵글 모두 자연스럽게 촬영할 수 있습니다.





이 동영상은 a7r의 연사 테스트 장면을 제 아이폰으로 남겨본 것입니다.

(위 사진을 누르시면 영상이 재생됩니다.)

연사 속도는 최대 초당 4fps 이며 36M 픽셀의 풀프레임이라 그런지 다소 느린 감이 있었습니다.

뭐, 니콘의 36M 픽셀의 풀프레임 DSLR인 D810이랑 비슷한 수준이긴 하네요.



사용해 보니, 틸트형 LCD 적용으로 인해 구도를 잡기가 수월하였고, 조작도 촬영 중에 빠르게 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다른 풀프레임 DSLR보다 무게가 확실히 가벼워, 사용하는데에 큰 무리는 없었습니다.

모든 것이 마음에 드는 카메라였지만, 단 하나, 전자식 뷰파인더의 퀄리티가 만족스럽지 못하였습니다.

적응의 문제이기도 하지만, 광학식 뷰파인더의 장점은 살리고 단점은 확실히 보완하여 차기작을 출시하면 더욱 좋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뭐, 이정도로 이번 포스팅을 마쳐야 할 것 같습니다.

제가 체험단 등을 통해 제품을 오랫동안 사용해 보았으면,

더 자세한 리뷰를 작성할 수 있었을텐데,

지스타에서 약 5분동안 간단하게 제품을 만져보아서,

자세한 부분은 파악하기 어려웠습니다.

표면적으로 드러나는 장단점에 대해서만 서술하였으며,

저는 니콘 DSLR 유저이기 때문에

미러리스와 DSLR을 동시에 써본 다른 유저에 비해

리뷰에 객관성이 조금 없을 수도 있습니다.

이 점 참고해 주시기 바라며,

만약 잘못된 부분은 제 메일이나 댓글을 통해 피드백 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상으로 지스타 2014 파워블로거 장혜철이였습니다.

감사합니다.

Copyright ⓒ by Hyecheol Jang All Rights Reserved.

이 포스트의 사진을 포함한 모든 자료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는 자료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