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코스모스 [양장]
국내도서
저자 : 칼 세이건(Carl Edward Sagan) / 홍승수역
출판 : 사이언스북스 2004.12.20
상세보기


 칼 세이건이라는 유명한 천문학자가 쓴 [코스모스]라는 책은 별과 은하, 그리고 우주에까지 폭넓은 지식을 전달해 주는 책이다. 다른 과학도서처럼 과학에 관해서만 장황하게 써 놓은 것이 아니고, 우리가 주변에서 잘 볼 수 있는 사회적 이슈, 종교 및 다른 과학 분야에서 출발하여 우주를 설명해 나간다. 예를 들어, 우주의 탄생 (빅뱅)을 설명할 때에는 힌두교의 신을 소개하는 글로부터 시작하는 등의 짜임으로, 알기 쉽게 풀어나가는 형태를 갖추고 있다.


 나는 원래 천문학을 그닥 좋아하지 않는다. 하지만, 천체들과 우주의 흐름이 우리 신체 및 자연과 너무나도 비슷한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다른 학문에도 우주의 기본 원리가 다 들어있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 나는 온몸에 전율을 느끼게 되었고, 이 책을 계속해서 읽어 나가게 되었다. 우주의 끝없이 펼쳐지는 신비스러운 무언가가 내 마음을 다시 한번 뛰게 만들었다. 책이 너무 길어 평상시에는 읽지 못하였는데, 마침 우리학교 도서관에서 달밤 독서 캠프 (밤샘독서)가 열리게 되어, 코스모스라는 책 한권을 무슨 일이 있어도 다 읽겠다는 마음으로 책을 읽었다. 처음에는 내용도 어렵고, 내가 그렇게 흥미를 가지는 분야도 아니여서, 내가 이걸 왜 읽고 있냐는 회의감이 몰려왔지만, 계속 읽을수록 뭔가 나를 끌어당기는 느낌이 들었다. 코스모스의 분량의 보통 책의 4~5권 분량이여서, 읽는데 시간이 많이 걸렸지만, 절대 후회하지 않는다. 내 인생에 있어서 나의 시야를 넓혀 준 책이니까!!




댓글
댓글쓰기 폼